• [사회] 영주시,경북최초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
    ‘아동친화도시 영주’ 유니세프가 인증했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8.02.19 17:16:17
  • 공감 : 0 / 비공감 : 0

 

 

아이가 행복한 도시, 영주시가 만들어 갑니다.”

경북 영주시는 26일 영주시민회관에서 아동과 시민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니세프 아동동친화도시 인증 기념식 을 개최했다. 이번 인증식으로 어린이· 청소년을 우선 고려해 온 영주시의 정책이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도약하는 계기가 만들어졌다.
'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Child Friendly Cities)' 는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따라 18 세 미만의 모든 아동의 불평등과 차별을 없애고 권리를 보장하는 도시를 말한다. 유니세프는 유엔 아동권리협약 의 기본정신을 실천하는 지역사회를 아동친화도시 로 인증한다.
국내에서는 19개 지방자치단체만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아동친화도시(Child Friendly Cities) 로 인증 받았다. 앞서 시는 지난해12월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한 정책들이 높은 평가를 받아 경북도 최초로 유니세프로부터 인증 받았다.
이날 행사에는 시민, 아동,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앞장섰던 아동참여위원들과 아동친화도시추진위원들이 참석해 인증을 축하했다.
인증식은 식전 축하공연과 아동 대표 2 명의 아동권리헌장 낭독 에 이어 서대원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이 장욱현 영주시장에게 인증서를 수여했다.
시는 아이들의 웃음소리, 영주의 희망소리 라는 슬로건 아래 아이들과 시민 모두가 행복해지는 아동친화도시를 추진하기 위해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을 하는 등 제도적인 기반을 마련했다.

, 유엔아동권리협약에서 정한 4 대 권리( 생존권, 보호권, 발달권, 참여권) 를 보장하는 아동권리교육, 정책세미나 및 타운홀 미팅을 통해 시민 공감대 형성을 위한 노력을 꾸준히 이어왔다.
특히 장난감도서관, 문정야외수영장과 썰매장 등 놀거리 조성뿐만 아니라 아동참여위원회를 구성해 아동의 목소리를 반영하는 등 각 분야에서 다양한 아동정책들을 추진해 왔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아동친화도시 인증이 아동이 살기 좋은 행복한 도시의 완성이 아니라, 그런 도시를 만들기 위한 새로운 출발이 될 것이며, 이를 위해 영주시와 어른들 모두가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